어제 4000원 남았는데 깜박했나봐요. 그대로 제 주머니속에..
담에 뭘 사가든지 공적인 일에 쓰도록하겠습니다.

Advertisements